> News > 뉴스
반려견 에르메스 밥그릇, 펜디 캐리어 등 명품 소비
김준동 기자  |  mypetnew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12  10:57: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펫복소비’ 트렌드에 발맞춰 명품업계는 반려동물 관련된 제품들을 대거 선보이고 있다. ‘펫복소비’는 ‘보복소비’와 ‘펫’의 합성어다.

프라다는 반려견용 우비를 59만원이라는 가격에 선보였다. 펜디는 자기 브랜드를 나타내는 ‘F’ 이니셜을 새긴 캐리어를 300만원에, 반려견 전용 똑딱이 코트를 55만원에 판매 중이다.

이제는 밥그릇도 에르메스다. 에르메스는 오크 나무로 만든 강아지 사료 그릇을 약 150만원에 판매한다. 225만원짜리 반려견용 바구니는 지난 8월 국내에 들여오자마자 준비한 물량인 10점이 모두 팔려 나갔다.

이 밖에도 몽클레르는 50만원 상당의 반려견용 패딩을, 명품 주얼리 브랜드인 티파니도 반려동물 목줄과 다양한 액세서리를 내놨다. 많게는 수백만원에 달하는 고가 상품이지만 없어서 못 팔 정도로 인기다.

백화점도 ‘펫심 잡기’에 나섰다. 신세계백화점은 마리 앙투아네트가 사용한 반려견 집을 재현한 ‘레스케이프 펫 스위트’와 벨기에산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레스케이프 펫 소파’를 선보였다. 레스케이프 펫 스위트의 경우 가격이 500만원에 육박한다.

명품업계만 아니다. 호텔업계도 반려견 모시기에 여념이 없다.

조선 팰리스는 펫 전용 패키지 ‘나이트 아웃 위드 마이 펫’을 선보였다. 펫 전문 브랜드 몰리스, 하울팟, 붐펫 등과 협업해 객실에 펫 전용 용품을 마련해놨다. 반려동물 전용 유모차 대여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호텔에서 반려견과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패키지다.

호텔 파티셰가 만든 반려견 건강 디저트부터 반려견 룸서비스, 미니바, 애프터눈 티 세트까지 등장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수의사와 호텔 파티셰가 협업해 만든 최고급 반려견 디저트 ‘펫 케이크’를, 소노펫클럽앤리조트 고양은 ‘펫프터눈 티 세트’를 선보였다. 소고기 캐롭롤 조각 케이크, 시금치 치즈 멍카롱 등 반려동물이 먹을 수 있는 디저트를 고급 테이블웨어에 올려 반려견에게 서빙한다.

한 유통업계 관계자는 “반려인구가 급증하면서 펫 산업도 고가 상품 영역으로 확장하고 있다. 특히 1인 가구와 자기표현이 강한 MZ세대가 반려동물에 아낌없이 돈을 쓰는 경우가 늘어나는 모습”이라고 설명했다.

 

김준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1
국내 제약사들 속속 반려동물 헬스케어 분야 진출
2
보신탕 없는 세상을 위하여..
3
우리가 수학을 사랑한 이유
4
다름과 어울림
5
피지털 커먼즈
6
번역의 모험
7
우울한 40대!
8
佛, 2024년부터 ‘펫숍’서 반려동물 판매 금지
9
"고양이 때문에 직원들 고통" 호소한 업주
10
신한은행, 반려동물 생활 플랫폼 '쏠 펫' 출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장미로 48번길 10, 540호(야탑동, 르네상스)  |  대표전화 : 031-703-5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0712  |  등록일 2013년 7월 12일  |  발행인 : 전형일  |  편집인 : 최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기
Copyright © 2013 마이펫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ypet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