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6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News] 미국 산불지대의 반려견, 한 달 동안 집지키며 생존
캘리포니아주에서 가장 극심했던 파라다이스지역의 산불을 견디어내고 한 달 동안이나 집을 지키며 살아남았던 개 한 마리가 보호자가 돌아오는 것을 반갑게 맞이했다.매디슨이라는 이름의 이 개는 보호자 안드레아 게이로드가 지난 11월 8일 대피령에 따라 피난을
이소영 기자   2018-12-12
[News] 美 버거킹, 반려견용 `버거' 출시
미국 패스트푸드 체인 버거킹이 반려견을 위한 상품을 내놨다.최근 외신에 따르면 버거킹은 전날 성명에서 새로운 제품 출시를 공개하면서 여기에 애완견을 위한 '도그퍼'도 포함된다고 밝혔다.버거킹은 도그퍼를 "당신의 가장 친한 친구(개)를 위해 버거킹이 준
김진성 기자   2018-11-29
[News] 中 지난市 '반려견 신용 점수 시스템' 도입
'개 줄 꼭 착용하세요' '짖게 하지 마세요' '꼭 뒤처리 하세요'중국 산둥성 지난(南市)시가 '문명화된 반려견 신용 점수 시스템'(Civilized Dog-Raising Credit Score System)을 도입하며 세운 규정들이다.최근 비즈니스인
김진성 기자   2018-11-14
[News] 말라리아 감염, 개 코로 알아낸다
개 코가 인류를 말라리아의 공포로부터 구해줄 수호천사로 나섰다. 영국 더럼대 스티븐 린지 교수 연구진은 지난달 말 미국 열대의학과 위생학회 연례학술대회에서 "개가 말라리아에 감염된 어린이의 양말을 냄새로 가려내는 데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연구는
김진성 기자   2018-11-09
[News] 무역전쟁으로 中 반려동물…美 사료 '하늘의 별따기'
미국과의 무역전쟁 영향으로 중국의 반려동물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고 프랑스 국제라디오방송(RFI)이 25일 보도했다.이 매체는 대만 중앙통신사 등을 인용해 미중 무역전쟁으로 예상치 못한 피해자가 나타났다면서 중국의 반려동물이 그 피해자라고 밝혔다.상하이
김진성 기자   2018-10-25
[News] '펫 타이거' 야생 호랑이의 2배 달해
최근 미국이나 멕시코, 호주 등에서는 호랑이나 사자, 악어 등을 애완용으로 집 안에서 키우는 이들이 늘면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이웃들은 매일 들려오는 맹수들의 포효에 두려움에 떨고 동물보호단체들도 규제 필요성을 주장하지만 정작 맹수를 키우는 이들은
박서현 기자   2018-10-18
[News] 키우는 고양이 덕에 유방암 발견한 여성
키우는 고양이의 이상행동 덕분에 2번이나 유방암을 발견해 목숨을 구한 여성의 사연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영국 매체 매트로는 최근 키우던 고양이의 이상행동 덕분에 유방암을 발견한 영국인 여성 안젤라 티닝(Angela Tinning, 45) 씨
이소영 기자   2018-10-16
[News] 네덜란드, ‘개 여권 의무화’ 추진'···불법거래 차단 위해
2020년부터 네덜란드에서 새로 태어나거나 외국에서 수입되는 개는 의무적으로 여권을 갖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된다.최근 네덜란드 일간지 AD에 따르면 카롤라 스카우텐 농업부장관은 네덜란드 하원에 보낸 서한에서 동물복지를 증진하고 동물 불법거래를 차단하기
박서현 기자   2018-10-07
[News] 미 하원, 한국 언급 ‘개·고양이 식용 도살 금지법안’ 통과
지난 7월 미국 LA 한인타운에서 ‘개 도살 금지’ 시위에 이어 연방하원이 개와 고양이를 식용으로 도살하는 것을 금지하는 법안을 통과시키며 한국을 그 해당국으로 지적했다.14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미 연방하원은 지난 12일 ‘개
박서현 기자   2018-09-17
[News] 일본 하코네, 고양이 빌려주는 여관 화제
일본 하코네에서 고양이를 빌려주는 여관이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일본 하코네의 한 일본 전통 여관 '마이캣'. 캣 여관에서는 숙박하는 동안 고양이를 빌릴 수 있는 옵션이 있다. 이에 고양이 애호가들이 많이 찾고 있다.'마이캣(MyCat)'이라고 불리
이소영 기자   2018-09-11
[News] "불난 집에서 모르는 아이보다 반려견 구한다" 논란
불인 난 곳에서 모르는 아이보다 반려견을 구하겠다는 스페인의 최근 설문조사가 논쟁거리로 떠올랐다.최근 Kurioso라는 아이디를 가진 이는 “모르는 아이가 당신 집에 몰래 들어왔다가 실수로 불을 냈다. 집 안에는 당신의 개가 있다. 당신은 둘 중 누구
박서현 기자   2018-09-05
[News] 영국 반려동물용 전기 충격 목줄 사용 금지”
영국에서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용 전기 충격 목줄 사용이 금지된다.28일(현지시간) BBC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잉글랜드 지역에서의 전기 충격 목줄 사용을 금지한다고 밝혔다. 웨일스와 스코틀랜드는 이미 전기 충격 목줄 사용을 금지했다.마이클 고브 영국
박서현 기자   2018-08-29
[News] 영국, 펫샵서 강아지·고양이 거래 금지
영국 정부가 비윤리적인 강아지, 고양이 사육장을 금지할 예정이라고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22일(현지시간) 전했다.마이클 고브 환경부 장관은 이날 상업적인 강아지, 고양이 제삼자 판매 금지 규정을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이는 강아지나 고양이를 분양받거나
김진성 기자   2018-08-23
[News] 반려동물 대국 중국, 1억 마리 돌파…공중도덕 ‘문제’
중국 사람들이 요즘 반려동물을 많이 키우면서 등록된 것만 무려 1억 마리를 넘어선 반려동물 대국이다.하지만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지켜야할 공중도덕을 소홀히 하는 경우가 많아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보호자와 함께 산책 나온 반려견들이 도로나 풀숲 곳곳에서
김진성 기자   2018-08-22
[News]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실버타운과 요양원
최근 일본과 미국 요양원에는 자신이 키우던 반려동물과 함께 거주하는 것을 허용하는 곳이 늘고 있다.젊은 시절 동안 기르던 반려동물을 요양원으로 간다고 해서 외면할 수 없기 때문만은 아니다. 반려동물이 고령층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고 있기 때문이다.실제
이소영 기자   2018-08-05
[News] 폭염에 차 안에 개 두고 쇼핑간 보호자
무더운 날씨 차 안에 반려견 두 마리를 방치한 보호자에게 비난이 쏟아졌다. 다행히 행인이 개들을 차 밖으로 끄집어내 사고를 막았다.영국에 거주 중인 대니 크루트웰이 지난 25일(현지시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영상 내용이다. 해당 영상은 26일 기준
이소영 기자   2018-07-27
[News] 폭염 속 강아지도 발바닥 화상... 산책시 주의해야
전 세계가 연일 이어지는 기록적인 폭염에 신음하며 반려견 건강에도 비상등이 켜졌다.영국과 아일랜드는 7월 초순부터 30도가 넘는 무더위가 2주 이상 지속되며 불볕 더위에 시민들은 물론이고 동물들도이 고통을 호소해왔다. 식을 줄 모르는 더위의 열기가 이
박서현 기자   2018-07-24
[News] 할리우드 스타 "한국인, 개고기 먹지 말라" 항의 집회
킴 베이싱어, 프리실라 프레슬리 등 할리우드 배우들이 한국의 개고기 식용 문화에 항의하는 시위를 열었다.18일(한국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에 따르면 킴 베이싱어 등 배우들은 전날 미국 LA 한국영사관에서 복날을 맞아 개고기 식용 문화에 항의하
김진성 기자   2018-07-18
[News] 반려견과 아이스크림 나눠먹는 여성 논란
최근 아이스크림 콘을 반려견과 나눠먹는 여성의 모습이 공개되면서 찬반 논란이 일고 있다.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 브라운 카디건(Brown Cardigan)에 게재된 짧은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에는 호주의 한 공원으로 소풍을 나온 연
이소영 기자   2018-07-11
[News] 8년 간 마을 쓰레기 치운 강아지…시장은 ‘공로상’ 선물
10년 가까이 마을의 쓰레기를 치워 온 한 강아지의 이야기가 눈길을 끌고 있다.최근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잉글랜드 헤리퍼드우스터주 우스터시에 사는 ‘코카푸’(코커스패니얼과 푸들의 교배종) 데이지는 지난 8년 동안 마을의 쓰레기를 치워왔다.데이지와
김진성 기자   2018-07-0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 성남시 분당구 대왕판교로 606월드마크 2층  |  대표전화 : 031-703-5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0712  |  발행인 : 최지훈  |  편집인 : 김명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기
Copyright © 2013 마이펫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ypet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