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Smart Pet] 할 말 못할 말
어떤 말(馬) 부부가 있었다.마누라말이 바람을 피워 다른 말이랑 자고 있었다.그것을 알아챈 남편말이 사건 현장을 덮쳐 현행범으로 붙잡았다.이 남편말이 마누라말 밑에 있는 정부말에게 소리쳤다.“야 임마 너 왜 내가 할 말 니가 해?”
편집부   2021-09-24
[Smart Pet] 차라리 지퍼를
맹장염에 걸린 환자가 수술을 받았다.그런데 의사가 환자의 배 속에 메스를 넣은 채 꿰맸다.다시 배를 가르고 메스를 꺼낸후 배를 꿰맸다.그런데 이번엔 배 속에 가위를 넣고 꿰맸다.다시 배를 가르고 가위를 꺼내고 다시 꿰맸는데 이번에는 바늘을 넣고 꿰맸다
편집부   2021-09-20
[Smart Pet] 단칸방 식구
단칸방에서 온 식구가 몰려사는 가난한 가족이 있었다. 어느날 막내가 아버지에게 다짜고짜 물었다.“아버지, 형이 맨날 구박해. 나도 동생 하나 있으면 좋겠는데, 왜 동생이 없어요?”그러자 아버지는 아들의 머리를 쥐어박으며 이렇게 소리쳤다.“이 녀석아,
편집부   2021-09-10
[Smart Pet] 가을 꽃..
편집부   2021-09-06
[Smart Pet] 가을 하늘..
편집부   2021-09-06
[Smart Pet] 할머니!
전철 안에서 앞에 서있는 청년에게 어느 할머니가 물었다.“젊은이, 어디까지 가나?”“예, 00전문대 갑니다.”“어이구, 대학생이구먼. 참 똑똑하게도 생겼네.”이번에는 그 옆에 서있는 청년에게 물었다.“젊은이는 어디 다니나?”청년이 목에 힘을 팍 주면서
편집부   2021-09-03
[Smart Pet] 반려견이 건강에 좋은 이유
최근 미국에선 8월 26일(현지시간) '개의 날'을 맞아 CNN방송이 반려견을 키우는 것이 건강에 좋은 이유를 보도했다.1.심혈관 질환 예방효과미국, 캐나다, 뉴질랜드, 호주, 영국 과 북유럽에서 약 400만 명을 대상으로 한 2019년
김준동 기자   2021-08-30
[Smart Pet] 헤드라인
동생이 헤드라인 뉴스를 보고 누나에게 물었다“누나 헤드가 뭐야?”“이 멍청아, 머리 아니야 머리!!”동생이 다시 물었다“그럼 라인은 뭐야?”“이런 바보, 선 아니야 선!!!”동생이 또 다시 물었다“그럼 헤드라인이 뭐야?”누나가 한참을 생각하고 나서“음
편집부   2021-08-27
[Smart Pet] 부창부수!
어느날 오후 한 여자가 남편의 친구와 자신의 집에서 즐기고 있었다.전화벨이 울리자 여자가 전화를 받고 끊었다. 남편 친구가 물었다.“누구였어?”여자가 대답했다.“아, 그이예요. 걱정하지 말아요. 오늘밤도 늦게 들어온대요.”“어디 간대?”“지금 당신과
편집부   2021-08-22
[Smart Pet] 어느 부부!
어느 부부가 잠을 자고 있다.남편 : 여보, 내 주식(?)이 한창 오르고 있소.부인 : 오늘은 글렀어요. 거래소(?)가 문을 닫았어요.남편 : 내 주식은 딱딱한데…^^부인 : 거래소문을 닫았다고 말했잖아요.아직도 거래소 앞에 있어요?좋아요
편집부   2021-08-13
[Smart Pet] 객실 이용료
호텔에서 첫날밤을 화끈하게 보낸 신랑이 체크아웃을 하며 물었다.“사용료가 얼마입니까?”“더블베드는 1회 10만원입니다.”신랑은 그만 입이 딱 벌어져 한참 동안 서 있다가 투덜거리며“젠장, 무지막지하게 비싼 방이로군.”그러고는 카운터 위에 70만원을 올
편집부   2021-08-08
[Smart Pet] 유치원에서
어느 유치원 영어수업 시간이었다.선생님이 아이들에게 물었다.선생님: (손가락을 쫘악 펴며) “여러분 이게 뭐죠?”아이들: “핑거요~”선생님:(헉~!움찔 놀라며) ’요새 애들..조기 교육이 무섭군...’(이번엔 주먹을 쥐고) “그럼 이건 뭐죠?”아이들:
편집부   2021-08-01
[Smart Pet] 100 % 맞는 일기예보
맑거나 다소 구름이 끼겠고 곳에 따라 강한 소나기가 내리겠다.
편집부   2021-07-23
[Smart Pet] 치과의사!
아내가 남편에게 말했다.“어제 누가 나한테 옷을 벗으라지 뭐에요 ! ”“뭐야 어떤놈이 !”“산부인과 의사가요. 그리고 내가 아프다는데도 더 벌리라고 하는놈도 있었어요.”“아니, 어떤놈이 !”“치과 의사요. ”
편집부   2021-07-16
[Smart Pet] 어느 골퍼 부인의 실수
세상 사는 이유가 단지 골프인 남자가 있었다. 남자는 주말이나 휴일에도 아내를 돌보기는커녕 골프장에 가느라고 바빴다.그날도 남자는 어김없이 골프장으로 향했다. 하지만 날씨가 너무 추워서 남자는 도저히 발길이 떨어지지 않았다.다시 집으로 돌아간 남자는
편집부   2021-07-09
[Smart Pet] 공처가의 항변!
어떤 공처가의 집에 친구가 놀러 왔다.마침 공처가는 앞치마를 빨고 있었다.친구가 말했다.“한심하군! 마누라 앞치마나 빨고 있으니….”억울하다는 표정을 지으며 공처가 친구는 이렇게 말했다.“모르면 가만있어! 내가 마누라 앞치마나 빨 것 같애
편집부   2021-07-04
[Smart Pet] 지하철
늦은 시간 4호선 지하철.대부분 띄엄띄엄 앉아있고 내 앞에는 술에 취한 듯한 아저씨가 앉아계셨다.갑자기 아저씨가 나보고 이리 와보라고 손짓을 한다.그냥 아무렇지 않게 다가갔다. 옆에 앉으랜다.아저씨 왈, “이 지하철 기름으로 가는 거 맞지?”나는&he
편집부   2021-06-25
[Smart Pet] 뼈!
월말 부서원 회식자리에 갔다.그것도 아주 비싼 쇠갈비집에.보통은 고기집에서 “여기 갈비 몇인분이요!”라고 주문을 하는데특이하게 그 집은 ‘그램’단위로 고기를 팔고 있었다.이윽고 쇠갈비는 먹음직스러운 냄새를 풍기며 잘 구워지고 있었는데,갑자기 후배녀석이
편집부   2021-06-20
[Smart Pet] 반려견과 텃밭 산책...
편집부   2021-06-13
[Smart Pet] 개와 사람!
어머니: 곰순이(우리개) 가축병원가서 수놈하고 붙여오게 돈 좀 줘요.아버지: 아니 돈은 수놈이 내지 왜 암놈이 내.어머니: 그런 일에 수놈이 돈 내는 건 사람밖에 없어요.아버지:…
편집부   2021-06-1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장미로 48번길 10, 540호(야탑동, 르네상스)  |  대표전화 : 031-703-5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0712  |  등록일 2013년 7월 12일  |  발행인 : 전형일  |  편집인 : 최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기
Copyright © 2013 마이펫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ypet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