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5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Smart Pet] 아들의 편지
군대에 보낸 아들을 둔 두 아버지가 이야기하고 있었다.“아들의 편지를 볼 때마다 눈물이 나.”첫 번째 아버지가 말하자 다른 아버지가 대답했다.“자네는 다행이군. 나는 아들의 편지를 볼 때마다 은행에 가야 하거든.”
편집부   2023-06-09
[Smart Pet] 따뜻한 남자
남자가 여자친구에게 물었다.“솔직히 말해 연인으로서 나를 어떻게 생각해?”그러자 그녀가 대답했다.“당신은 사전적 의미로 ‘따뜻한’ 사람이에요.”남자는 사전을 찾아보고는 기분이 나빠졌다.‘따뜻함 : 별로 뜨겁지 않음’
편집부   2023-06-02
[Smart Pet] 화재 보험금
보험 가입자와 보험사 직원이 심각하게 얘기를 나누고 있었다.보험사 직원 : 죄송합니다만 사모님에게는 보험청구권이 없습니다. 부군께서 생명보험이 아니라 화재보험에 가입하셨거든요.보험 가입자 : 그러니까 청구하는 거예요. 남편을 화장했거든요.
편집부   2023-05-19
[Smart Pet] 청년과 노년의 차이
△청년 : 비아그라가 필요 없다. 힘이 남아돌므로.노년 : 비아그라가 필요 없다. 써먹을 일이 없으므로.△청년 : 술자리에서 군대 시절 고생한 얘기를 한다.노년 : 술자리에서 피란 가다 고생한 얘기를 한다.△청년 : 앞선 세대의 타락과 부정과 구태의연
편집부   2023-05-15
[Smart Pet] 난센스 퀴즈
― 양초 상자에 양초가 꽉 차 있는 것을 세자로 줄이면?초 만원― 중학생과 고등학생이 타는 차는?중고차― 귀는 귀인데 못 듣는 귀는?뼈다귀― 길가에서 죽은 사람을 무엇이라 하는가?도사
편집부   2023-05-06
[Smart Pet] 초대
어느 날 남편이 아내에게 약간 미안한 듯 말했다. “내일 말이야… 회사 후배 두 명을 집으로 저녁 초대 했거든….”이 말을 듣고 아내는 약간 화를 내며 말했다. “뭐라고요? 아니 왜 그런 걸 당신 맘대로 결정하는 거죠?” “이
편집부   2023-04-29
[Smart Pet] 평균 기대수명, 반려견 12.69세, 반려묘 11.18세
미국 반려견의 평균 기대수명은 12.69세, 반려묘는 11.18세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특히, 비만은 반려동물의 기대수명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요인으로, 일상 속 관리와 정기적인 건강검진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최근 펫푸드 브랜드 로얄캐닌과 미국
김준동 기자   2023-04-21
[Smart Pet] 비둘기의 어제와 오늘
1. 예전에는 모여 있을 때 발소리를 ‘탁’하고 내면 다 날아올랐지만 요즘에는 소리를 내도 가만히 고개만 돌려서 쳐다본다.2. 예전에는 날씬하고 깨끗한 몸매(?)로 평화의 상징이라고 불렸지만 요즘에는 먹고 또 먹고 해서 ‘닭둘기’라고 불린다.3. 예전
편집부   2023-04-21
[Smart Pet] 유머 감각
유머 감각이 풍부한 한 교수의 음악 시간이었다.그가 낸 시험문제 중에는 다음과 같은 문제가 있었다.“바흐에게는 자녀가 스무 명 있었다. 그는 삶의 대부분을 ( )에서 보냈다.”어떤 학생들은 유머 감각을 살려 ‘침대’라고 기입했다.그렇지 않고 진지한 학
편집부   2023-04-14
[Smart Pet] 논산훈련소
아들의 퇴소식을 보러 논산에 갔었다. 많은 사람이 힘든 훈련을 받는 곳임에도 정말 깨끗했다. 자연의 아름다움과 청결함에 감탄하며 집합장으로 가고 있었다. 난 어느 팻말을 보고 깨끗함의 진실을 이해했다.“이곳에 쓰레기를 버리지 마시오. 귀하의 자식들이
편집부   2023-04-09
[Smart Pet] 하루의 시작과 끝
옛날에는 하루를 애국가로 시작해 애국가로 끝냈다.지금은….스팸 문자와 스팸 메일 지우는 것으로 시작해 스팸 문자와 스팸 메일을 지우는 것으로 하루를 끝낸다.
편집부   2023-04-01
[Smart Pet] 다양한 반려동물 유모차...
편집부   2023-03-26
[Smart Pet] 꼬마의 한마디
한 꼬마가 공원에서 비둘기에게 빵을 뜯어 던져 주고 있었다. 한 남자가 그 광경을 목격하고 진지한 목소리로 말했다.“얘야, 지금 아프리카에서는 굶어 죽는 사람들이 한둘이 아니란다. 그런데 너는 사람들도 못 먹는 빵을 새한테 던져 주는구나.”그 말에 꼬
편집부   2023-03-26
[Smart Pet] 사우나에서 짜증나게 하는 사람
△ 도발적인 유연성 체조를 스스럼없이 하는 사람△ 앉을 자리도 별로 없는데 퍼질러 눕는 사람△ 좁은 공간에서 방귀 뀌는 사람(훈련소 가스체험실을 회상케 함)△ 사우나실 문을 열어놓고 나가는 사람
편집부   2023-03-17
[Smart Pet] 반려견과 제주도 여행을...
편집부   2023-03-17
[Smart Pet] 이름
한 아주머니가 우는 아이를 업고 중얼거리며 걷고 있었다.“우리 수민이 착하지. 수민아, 조금만 더 참자!”이 모습을 보며 지나가던 할머니가 우는 아이에게 말했다.“수민이 이놈, 그만 울지 못해! 엄마가 힘들게 업고 가는데 울긴 왜 울어. 계속 울면 수
편집부   2023-03-11
[Smart Pet] 반려동물 건강에 대한 오해와 진실 다섯 가지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잘못된 정보로 인해 실수를 저지를 가능성이 있다. 최근 미국 건강미디어 ‘프리벤션 닷컴’에서 반려동물의 건강과 관련된 흔한 오해 5가지를 실었다.먼저, 코가 따뜻하고 건조하면 개가 아픈 것이다.단지 날씨 탓일 수도 있다. 수의사 앨
한지현 기자   2023-03-06
[Smart Pet] 수박장수
트럭으로 온 동네를 누비며 수박을 팔아 생계를 유지하는 수박장수가 있었다.그날도 여느 때와 같이 수박을 파는데 유난히 수박이 팔리지 않았다.수박장수는 기분이 좋지 않아 장사를 접고 집으로 가기로 했다.홧김에 신호도 무시하고 과속도 하면서 차를 몰았다.
편집부   2023-03-03
[Smart Pet] 트럼프의 소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골프장에서 라운드를 하고 있었다.골프를 치던 중 티샷이 깊은 러프에 빠졌다.볼을 찾아 헤매던 중 이상하게 생긴 병을 발견해 무심코 그 병을 집어 들자 요정이 펑 소리를 내며 튀어나왔다.“주인님, 세 가지 소원을 말씀해 주십
편집부   2023-02-25
[Smart Pet] 외부 음식 반입 금지
두 남자가 간이식당에 들어가 자리를 잡았다.탄산음료 두 잔을 주문한 그들은 가방에서 샌드위치를 꺼내 먹기 시작했다.식당 주인이 그걸 보고 남자들에게 다가와 말했다.“여기서는 자기가 가져온 음식을 드시면 안 되는데요.”그러자 두 남자는 먹는 걸 멈추고
편집부   2023-02-1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장미로 48번길 10, 540호(야탑동, 르네상스)  |  대표전화 : 031-703-5503
등록번호 : 경기 아 50712  |  등록일 2013년 7월 12일  |  발행인 : 전형일  |  편집인 : 최지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명기
Copyright © 2013 마이펫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ypetnews@hanmail.net